주현절 일곱째주일
미디어선교위원회
조회수   66
설교제목 하나님의 산
성경구절 출애굽기 24:12-18/ 베드로후서 1:16-21/ 마태복음서 17:1-9
설교자 채수일 목사
예배일 2020-02-23
전주 사랑의 주여, 저희가 여기 있나이다(J. S. Bach)
찬양1부 들으소서, 오 주여(Charles Gounod)
지휘자 정록기 집사
반주자 채문경 권사
찬양2부 영광 영원히(Sergei Rachmaninoff)
지휘자 김선아 집사
반주자 신채우 집사
후주1부 햇빛을 받는 곳마다(J. Hatton)
후주2부 주의 영광 빛나니(R. Williams)
성경본문 출애굽기 24:12-18
주님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내가 있는 산으로 올라와서, 여기에서 기다려라. 그러면 내가 백성을 가르치려고 몸소 돌판에 기록한 율법과 계명을 너에게 주겠다." 모세가 일어나서, 자기의 부관 여호수아와 함께 하나님의 산으로 올라갔다. 올라가기에 앞서, 모세는 장로들에게 일러 두었다. "우리가 여러분에게 돌아올 때까지 여기에서 우리를 기다리고 있으십시오. 아론과 훌이 여러분과 함께 있을 것이니, 문제가 있는 사람은 누구든지 그들에게로 가게 하십시오." 모세가 산에 오르니, 구름이 산을 덮었다. 주님의 영광이 시내 산 위에 머무르고, 엿새 동안 구름이 산을 뒤덮었다. 이렛날 주님께서 구름 가운데서 모세를 부르셨다. 이스라엘 자손의 눈에는 주님의 영광이 마치 산꼭대기에서 타오르는 불처럼 보였다. 모세는 구름 가운데를 지나, 산 위로 올라가서, 밤낮 사십 일을 그 산에 머물렀다.

베드로후서 1:16-21
우리가 여러분에게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권능과 재림을 알려 드린 것은, 교묘하게 꾸민 신화를 따라서 한 것이 아닙니다. 우리는 그의 위엄을 눈으로 본 사람들입니다. 더없이 영광스러운 분께서 그에게 말씀하시기를 "이는 내 사랑하는 아들이요, 내가 좋아하는 아들이다" 하실 때에, 그는 하나님 아버지께로부터 존귀와 영광을 받았습니다. 우리가 그 거룩한 산에서 그분과 함께 있을 때에 우리는 이 말소리가 하늘로부터 들려오는 것을 들었습니다. 또 우리에게는 더욱 확실한 예언의 말씀이 있습니다. 여러분의 마음 속에서 날이 새고 샛별이 떠오를 때까지, 여러분은 어둠 속에서 비치는 등불을 대하듯이, 이 예언의 말씀에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좋습니다. 여러분이 무엇보다도 먼저 알아야 할 것은 이것입니다. 아무도 성경의 모든 예언을 제멋대로 해석해서는 안됩니다. 예언은 언제든지 사람의 뜻에서 나온 것이 아니라, 사람들이 성령에 이끌려서 하나님께로부터 오는 말씀을 받아서 한 것입니다.

마태복음서 17:1-9
그리고 엿새 뒤에, 예수께서는 베드로와 야고보와 그의 동생 요한을 따로 데리고서 높은 산에 올라가셨다. 그런데 그들이 보는 앞에서 그의 모습이 변하였다. 그의 얼굴은 해와 같이 빛나고, 옷은 빛과 같이 희게 되었다. 그리고 모세와 엘리야가 그들에게 나타나더니, 예수와 더불어 말을 나누었다. 그 때에 베드로가 예수께 말하였다. "선생님, 우리가 여기에 있는 것이 좋습니다. 원하시면, 제가 여기에다가 초막을 셋 지어서, 하나에는 선생님을, 하나에는 모세를, 하나에는 엘리야를 모시도록 하겠습니다." 베드로가 아직도 말을 하고 있는데, 갑자기 빛나는 구름이 그들을 뒤덮었다. 그리고 구름 속에서 "이는 내 사랑하는 아들이다. 나는 그를 좋아한다. 너희는 그의 말을 들어라" 하는 소리가 들려 왔다. 제자들은 이 말을 듣고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렸으며, 몹시 두려워하였다. 예수께서 가까이 오셔서, 그들에게 손을 대시고 말씀하셨다. "일어나거라. 두려워하지 말아라." 그들이 눈을 들어서 보니, 예수 밖에는 아무도 없었다. 그들이 산에서 내려올 때에, 예수께서 그들에게 명하셨다. "인자가 죽은 사람들 가운데서 살아날 때까지는, 그 광경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아라."


댓글

번호 예배일 절기 설교제목 설교자
1011 2020-03-01 사순절 첫째주일 시험을 이기는 길 채수일 목사
1010 2020-02-23 주현절 일곱째주일    하나님의 산 채수일 목사
1009 2020-02-16 주현절 여섯째주일    영에 속한 사람과 육에 속한 사람 채수일 목사
1008 2020-02-09 주현절 다섯째주일    밀의 밀-가라지의 길 박종화 목사
1007 2020-02-02 주현절 넷째주일    자기 백성을 고발하시는 하나님 채수일 목사
1006 2020-01-26 주현절 셋째주일    빛은 갈릴리에서 시작되었다 채수일 목사
1005 2020-01-19 주현절 둘째주일    노아에게 나침반이 필요했을까? 신경림 목사
1004 2020-01-12 주현절 첫째주일    주님이 마음으로 기뻐하시는 사람 채수일 목사
1003 2020-01-05 성탄절 둘째주일 하나님 자녀의 특권 채수일 목사
1002 2019-12-29 성탄절 첫째주일    친히 고난 받으시는 하나님 채수일 목사
1001 2019-12-22 대림절 넷째주일    자기 백성을 죄에서 구원할 이름 - 예수 채수일 목사
1000 2019-12-15 대림절 셋째주일    기쁨 채수일 목사
999 2019-12-08 대림절 둘째주일    우리는 어떤 메시야를 기다리는가? 채수일 목사
998 2019-12-01 대림절 첫째주일    깨어서 준비해야 채수일 목사
997 2019-11-24 창조절 열세번째주일    자기도 구원하지 못하는 구세주 채수일 목사
1 2 3 4 5 6 7 8 9 10 ... 68
전체 메뉴 보기
×